상세 컨텐츠

본문 제목

[새(조류) 외벽 충돌] 투명 방음벽에 수 많은 새들이 죽고있다..? / 조류 비행 충돌 사고 자세한 이야기

동물스토리

by 말리뷰 2020. 5. 27. 07:00

본문

반응형

찐리뷰 :) 동물 이야기

"새" (조류)는 지구상에서 가장 자주 볼 수 있는 동물 개체 중 하나 입니다. 그만큼 인간과 매우 친숙한 동물이며, 많은 그림 작품과 시와 노래 같은 창작 작품, 도자기와 같은 유물에도 "새"를 발견 할 수 있습니다. 이처럼 인간과 가까운 "새"는 그 종도 매우 다양한데, 전세계에 약 9000 여 종이 분포해 있고, 우리나라에만 하더라도 430여 종이 서식하고 있습니다.

이러한 "새"의 조상은 파충류에서 파생되어 생체 구조학적으로 파충류와 여러 공통점이 많습니다. 보통 "새"는 날개를 이용하여 날아다니며 생활하지만 날지 못하는 "펭귄", "키위", "타조" 등의 조류와 구분되어질 수 있습니다. 날지 못하는 새들의 가장 큰 원인은 주변의 천적이 상대적으로 적거나 없는 지역에서 서식하는 경우가 많습니다. 따라서 주변의 천적으로부터 큰 위협을 받는 "새"들과 달리 멀리 달아나야 할 필요가 없었기 때문에 날아다니는 수단이 퇴화되었을 가능성이 높습니다.

 

이번에 포스팅 해 볼 주제는 하늘을 날아다니는 "새"가 인간이 만들어 놓은 구조물에 의해 죽는 사례를 설명해보고자 합니다. 전 세계적으로 엄청난 산업 개발이 이루어지면서 지구상에 높은 건물이 세워지고, 야생 동물들의 서식지는 파괴되어짐과 동시에 "새"를 포함한 수 많은 동물 개체의 멸종이 이어져 왔습니다. 지금도 많은 야생 동물들이 도로의 차량에 의해 "로드킬"을 당하고 있습니다. 인간의 편의를 위해 만들어진 곳이 동물들에게는 매우 위협적인 공간이 될 수 있습니다. "새"의 경우, 하늘을 날아다니기 때문에 지상의 "로드킬"로 부터 안심해도 되겠지만, "새"들에게도 매우 위협적인 구조물이 있습니다.

 

고속도로에 차를 타고 가거나, 도심을 걷다 보면 아파트의 거리 소음을 방지하기 위한 투명 소음 방지 펜스가 설치된 것을 볼 수 있습니다. 보통 펜스 자체가 투명 판으로 설치되어 있기 때문에 시속 36~72km로 날아다니는 "새"들에게는 이 것이 벽임을 구분하기가 매우 힘듭니다. 그래서 비행 중 충돌로 인한 치명적 부상 또는 즉사와 연결되는 사례가 매우 많습니다. 또한 최근의 건물 외벽 디자인이 유리벽이나 반사판으로 설치되어지는 경우가 많기 때문에 하루에도 약 2만 마리 정도의 "새"가 투명 유리 판에 부딪쳐 즉사하게 됩니다. 그리고 부딪치는 "새"의 종류는 일관적이지 않습니다. 철새, 텃새, 멸종 위기 종 등 매우 다양하며, 이러한 문제는 "새"의 다양한 종의 멸종 위기를 앞당기고 생태계 파괴의 자연적 문제로 이어집니다.

 

 

출처 아이비단열필름 (조류 충돌방지 스티커 부착작업)

스위스, 미국, 캐나다 등 외국에서는 이미 조류 충돌 방지에 관한 제도를 시행 중이며, 설치되어지는 투명 유리막 펜스에 일정한 패턴의 무늬를 넣어 새들이 벽임을 직감하게 만들어 구분 할 수 있도록 하는 생산 방식을 구축하고 있습니다. 그에 반해, 한국에서는 일부 펜스에 조류 충돌방지 필름을 붙이는 작업 등을 시행하지만, 아직 까지는 외국 나라들에 비해 그 대안이 미흡한 것은 사실입니다. 그래서 제가 이 포스팅을 작성하여 많은 사람들이 이 문제를 알게 하고, 또 이 글을 읽은 사람들이 이러한 주제에 대한 지속적인 관심과 리-포스팅을 통하여 한국에서 서식하는 "새"들의 피해를 줄이기 위한 작은 힘이라도 보태야겠다는 생각으로 이 글을 쓰고 있습니다.

 

현재 점점 더 많은 대한민국의 기업과 자연 보호 단체에서 투명 유리막에 스티커를 붙이고 "새"들의 움직임을 관찰하는 활동이 이루어지고 있음을 알게 되었습니다. 앞으로 건물 방음 펜스나 건물의 투명 유리 외벽을 보신다면 "새"들에 관한 걱정과 개선 방안을 함께 고민해봤으면 좋겠습니다. 읽어주셔서 감사합니다.

글이 도움 되셨다면 구독과 하트 부탁드려요

반응형

관련글 더보기

댓글 영역

  • 이전 댓글 더보기
  • 프로필 사진
    2020.05.29 00:14 신고
    어유.. 불쌍하네요 ㅠㅠ
  • 프로필 사진
    2020.05.29 06:25 신고
    포스팅 잘보고갑니다 ^^
    즐거운 하루 보내세요
  • 프로필 사진
    2020.05.29 09:40 신고
    잘 읽었습니다...안타까운 일들이 생기지 않도록 더 나은 방법과 예방이 필요하네요..
  • 프로필 사진
    2020.05.29 10:13 신고
    안타까운 이야깁니다 ㅠ 공걈 누르고 구독했어요 소통하며 지내요
  • 프로필 사진
    2020.05.29 13:20 신고
    많이 안타까운 일이죠.....
    새들이 무슨죄가 있겠어요....
    근데 재미있는 이야기를 하나 알려드릴게요 ㅎㅎ
    뉴질랜드에 살때에 어느날 참새가 종종 집 투명 창문이나 유리를
    받아버리고 뇌진탕으로 기절해서 날아가곤하는데
    어느날은 그냥 너무 강하게 받아버려서 죽었지 뭐에요?
    그날 아부지가 참새구이 해주셔서 처음으로 먹어봤습니다
    요즘은 그렇게하면 안되지만 .....
    맛있었어요..... 참새에게는 미안하지만 맛있었어요.....
    • 프로필 사진
      2020.06.18 18:49 신고
      ㅎㅎㅎㅎㅎ 참새구이 저는 한번도 접해보지못했어요ㅎㅎ 드신분들 가끔 계시더라구요ㅎㅎ 참새가 이미 죽었으니ㅠㅜ 맛있게드셨다니 다행이에요ㅎㅎ
  • 프로필 사진
    2020.05.29 14:19 신고
    아이고 ㅜㅜ 죽어가는 새들이 넘 불쌍해요 😢
  • 프로필 사진
    2020.05.29 16:06 신고
    안타깝네요ㅜㅜ 다음 포스팅에서는 재미있는 스토리로 부탁드려도 될까요^^ 감사합니다
    • 프로필 사진
      2020.06.18 18:41 신고
      아네ㅜㅜ 주로 야생동물들 멸종 이런 이야기가 많았네요ㅜㅜ 하도 안좋은 기사들을 많이 접하다보니..ㅠ 즐겁고 재밌는 포스팅도 많이 게재하겠습니다 감사합니다!!
  • 프로필 사진
    2020.05.30 05:39
    투명한 유리벽에 부딪쳐서 죽어가는 새들이 꽤 많다고 하더라고요.
    저희 집 아파트 베란다에 새 한 마리가 들어와서 난리를 친 적이 있는데, 구석의 배수구로 기어들어왔더라고요,
    창문을 열어서 밖으러 내쫓았죠. ㅎㅎ
    • 프로필 사진
      2020.06.18 18:38 신고
      배수구에서 기어들어왔다니 놀랍네요ㅋㅋ 새들도 새로운 공간에 기겁을해서 난리쳤을 것 같습니다ㅎ
  • 프로필 사진
    2020.05.30 10:44 신고
    이런 거 볼 때면 마음이 아파요 . .ㅠ 그래서 요즘에 뭐 조치를 취했더라고 하더라고요.
  • 프로필 사진
    2020.05.30 21:06 신고
    안타까운 얘기네요
    해결방법은 없을까요
    • 프로필 사진
      2020.06.18 15:46 신고
      새가 식별할 수 있는 스티커등 여러 보완책을 하고있으니 투명외벽의 건물 소유주가 동의 하지 않으면 진행되기 어려운 점도 많고 여러 문제점이 많은건 사실이네요ㅜ
  • 프로필 사진
    2020.06.01 22:52 신고
    아 이거 진짜 너무 안타까워요
    우리 회사 앞에도 투명 버스정류장을 만들었는데 거기에 새들이 날라와서
    박아서 죽은듯한 걸 여러번 봤어요
    최근에는 못봤는데 정말 너무 불쌍합니다 ㅠㅠ
    • 프로필 사진
      2020.06.18 12:15 신고
      아 그렇군요ㅜㅜ 투명한 구조물을 설치한다면 새들이 구분할 수 있는 장치를 해놔야 할 것 같아요ㅜ
  • 프로필 사진
    2020.06.02 10:32 신고
    투명 방음벽 심각하군요~~!!
  • 프로필 사진
    2020.06.02 21:00 신고
    이런 것을 볼때 면 참 안타까운게 많네요
    ㅇ렇게 새들이날라가다가 충돌로 죽는다는게 얼마나 아플까 걱정이되고
  • 프로필 사진
    2020.06.03 09:58 신고
    하얀 점으로 된 스티커를 붙이는 다큐를 본거같아요
    그러고 나서는 새들의 충돌이 줄어들었다고 하더라구요
  • 프로필 사진
    2020.06.03 11:27 신고
    자연과 함께 조화롭게 살아가는 게 중요한 것 같아요 :)
    하루빨리 개선책이 나왔으면 좋겠습니다!
  • 프로필 사진
    2020.06.03 13:07 신고
    새의 눈에는 유리가 잘 안보이나 보네요.. 하긴 새들이 나는 속도로 유리를보면 저라도 안보일것 같아요
  • 프로필 사진
    2020.06.04 06:49
    비밀댓글입니다
  • 프로필 사진
    빌딩들이 점점 높아지고 유리를 많이쓰니 새가충돌하는일이 점점 더 많아지겠어요. 구독누르고가요~제 블로그도 놀러오세요^^
    • 프로필 사진
      2020.06.18 08:08 신고
      네 ㅜㅜ 새들을 위해 여러 보완책이 필요하네요 맞구독 자주 소통해요 감사합니다^^
  • 프로필 사진
    2020.06.13 13:19 신고
    맞아요 가끔씩 창문에 박혀서 죽은거 보면 너무 짠하더라구요 ㅠ
  • 프로필 사진
    2020.06.23 10:44 신고
    아이고 ㅠㅠ 잘보고 갑니다~